나는야 가식 덕후.

by 에롱큐이
[NOTICE] 건전하고 바람직한 큐이 골방

 #. 어쩌다보니 열었음.
 #. 아주아주 건전하고 바람직한 가식 덕후에 의해 운영되는 얼음집.
 #. 주력 오덕질 사이트는 http://anizone.net 이며, 동일한 닉으로 활동 중.
 #. 사진을 제외한 이미지 등은 대개 본 저작권이 제게 귀속되어 있는 것이 아니므로
 특별히 태클 걸지 않겠습니다만, 리뷰 등을 포함해서 제가 작성한 글에 대해서는
 무단 전재 및 변용을 엄금하겠습니다.

 #. 방명록을 겸합니다.


 함께 덕덕 거려봅시다.


by 에롱큐이 | 2010/12/31 23:59 | 트랙백 | 덧글(2)
[Phantom ~ requiem for the Phantom 20화] 어흑흑 이럴수가ㅠㅠㅠㅠ


어딘가 삼류 드라마 삘의 2년 후- 설정. (笑)


 한 화 내내 학원러브코메디물 + 약간의 과거지사 + 약간의 뻘소리가 나옵니다만,
 사실 그 부분은 영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 결정적으로 전 캘 쨔응 파라서
 엘렌의 오빠 소리도 그냥 그랬음. (...)

 아무튼 본편 다 지나고 막판!



부, 분노의 캘 쨔응





이 정도면 성장이 아니라 변☆신☆이네요. 그치만 참해져서 이 오빠는 기쁘다 ㅠㅠ




다음화 예고입니다만, 간지가 좔좔....







원작 시나리오를 잘 모르는 관계로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만, 캘 루트 타면 안되겠니 ㅠㅠㅠ



 괭갈EP5 하느라 감상 올리는 거 까먹어뜸...
by 에롱큐이 | 2009/08/19 00:45 | Anime | 트랙백 | 덧글(2)
[전장의 발큐리아 19화] 오오 웰킨..

 사실 20화도 나왔고 20화도 봤습니다만,
 별다른 감상이 없었던 (흥 파르디오 이 찌질이 'ㅅ'ㅗ) 20화와 달리
 나름 괜찮았던 컷이 좀 있었던 19화 감상.

 ...이라고 해도 별 내용은 없음.

 네타 : 여동생 이사라가 죽고 찌질거림이 극에 달했던 웰킨입니다만,

 19화를 기점으로 좀 정신을 차리는 것 같네요.




이런 표정이라거나



이런 표정이 훈훈한 남심을 달구네요. (응?)


 여지껏 웰킨은 헤벌쭉에 가까운 캐릭터였고,
 네타 : 이사라가 죽은 후에는 계속 찌질거리기만 해서 얘는 언제 정신차리나, 같은 느낌이었습니다만.
 오히려 이번 편에서 그간 보여주지 않았던 격한 분노, 울분 같은 느낌을 클로즈 컷으로 적절히 표현해주고
 
 그 마지막에,




눈물이 안 나와….


 이런 느낌으로 적절히 드러내줘서 참 마음에 들었음.
 (그렇다고 웰킨이 찌질하지 않단 건 아니고 ㄱ-)
 밋밋한 감정밖에 보여주지 않던 캐릭터가 평소에 드러내지 않는 부적 감정을
 적극적으로 드러내면 왠지 기분이 삼삼해진단 말이죠.
 평소부터 업다운이 확실한 대비 캐릭터 파르디오와 비교해서도 말이죠. (笑)


 아무튼 당연히 나올 컷임에도 왠지 맘에 들게 나왔다능.. 하악하악


by 에롱큐이 | 2009/08/19 00:33 | Anime | 트랙백 | 덧글(1)

<< 이전  |  다음 >>